Untitled Document
     
  2022년 11월 29일(화)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지역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22-04-12 10:46 164 hits
【독자투고】농번기, 농촌 빈집털이 절도예방 7계명

4∼5월이 되면 농촌지역은 농사일이 바빠지기 시작하고, 이때를 틈타 농촌 빈집털이범도 기승을 부리면서 도난예방이 절실히 요구된다.
특히, 농촌은 고령화와 노동인력 부족으로 대부분의 인력이 농사일에 투입되면서 아침 일찍부터 밤늦게까지 집을 비우는 경우가 비일비재 하다.
또한, 최근 코로나 여파 등 경기침체 장기화로 좀도둑 발생이 지속 될 것으로 예상도 된다.
따라서, 다소 번거롭지만 농촌지역 도난예방을 위한 7계명을 제시 하고자 한다.
첫째, 집을 비울 때는 반드시 문 잠금장치를 하고, 재확인 한다.
둘째, 농번기 현금이나 귀중품은 집에 두지 않고, 은행이나 이웃에 분산시켜 놓는다.
셋째, 일을 나갈 때는 이웃에 집 관리를 부탁한다.
넷째, 집 전화를 휴대폰으로 착신하고, 집 앞에 신문 등이 쌓이지 않게 한다.
다섯째, 필요시 TV나 라디오 등 시간 설정을 하여 작동시킨다.
여섯째, 마을에 수상한 사람이나 차량을 발견하는 경우 즉시 112 또는 관할 지구대·파출소에 신고한다.
일곱째, 장기간 출타 또는 농산물 도난 방지를 위해 112 또는 관할 지구대·파출소에 탄력순찰 요청을 한다.
주민 모두가 이러한 기본적인 예방 요령을 잘 숙지하고 실천해 나가면 빈집털이 절도 예방에 많은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된다.
무엇보다도 빈집털이 예방은 철저한 문 단속과 더불어 지역 주민들 스스로 자위방범 체계를 구축하고, 경찰과 협력해 나가며, CCTV설치를 확대해 나가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하겠다.
올해는 농촌 주민들의 적극적인 범죄예방 의식으로 더 이상 빈집털이 범행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래 본다.
예천경찰서 생활안전계 경사 김용하
[크기변환]경사 김용하.jpg
  ▲ [이전글] : 【독자투고】봄철산불 막을 수 있는 것은 최대한 막아야, 예방이 최우선
  ▼ [다음글] : 【독자투고】“졸음운전”방지 등 봄철 안전운전으로 사고 예방
 
현대자동차 판매장인 김영상...
영주시 가흥1동 주민 김해영...
영주 대영중학교, 회장배 전...
안동시, 제52회 중부지역 궁...
김천시, 전국 수영인들의 축...
봉화군 김안숙 통합사례관리...
제3회 봉화군수기 배구대회
영주署 이유 없이 운전자를 ...
한국토지정보공사 청송영양지...
김천시 지례면 새마을부녀회...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5,782 / Total. 124,508,8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