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1월 27일(금)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지역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21-09-07 11:54 228 hits
【독자투고】영주소방서, 부모님 집에 안전을 선물하세요!

때 늦은 가을장마가 지나고 나니 후텁지근했던 날씨가 꺾이고 우리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 연휴가 며칠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다가온 추석이 마냥 기쁘진 않다.
지난해 초부터 시작된 코로나19 첫 발생자 이후 현재 4차 대유행이 이어지고 있고, 정부는 최근까지도 강도 높은‘사회적 거리두기’단계를 유지하고 있다.
예년 같으면 가족 친지들이 모여 식사도 하고, 선물을 주고받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겠지만, 코로나19로 인한 야외가 아닌 주거공간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나고, 어느 때보다 주거공간에서의 안전이 중요해지고 있다. 하지만 우리의 주거공간은 생각보다 안전하지 않다.
소방청 따르면 2021년 상반기 화재통계를 분석한 결과 전국에서 19,300건의 화재로 161명이 사망하고, 1061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장소로는 약25.9%가 주거시설로 나타났다.
화재의 원인으로는 부주의가 50%로 가장 많았으며, 전기적 요인이 23.4%, 기계적 요인이 10.9%순으로 나타났다.
이는 우리가 편하게 쉬어야할 공간이 생활하면서 부주의로 인해 화재가 가장 많이 일어나고 있는 것이다.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소방은 가정의 안전과 화재예방을 위해 실효성 있는 정책을 펼쳐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그 일환으로 소방은 2012년 2월부터 모든 주택에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관련 법령을 정비했다.
화재가 발생했을 때 가장 중요한 것이 초기진압 및 인명 대피인데 이 역할을 화재초기에 주택용 소방시설이 담당한다.
소방청은 전국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율은 2019년 56%에서 2020년 62%로 상승하였고, 그 결과로 화재 사망자는 10% 감소하였다.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는 주택화재 사망자 저감에 큰 효과가 있음을 입증해 준다.
정부 정책에 병행해 영주소방서에서도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의 지속적인 홍보와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영주시, 봉화군의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조례를 제정해 화재취약계층 전체에게 무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독려와 화재피해 저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추석에는 고향에 계신 부모님 댁에 주택용 소방시설이 없다면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설치해 “안전”을 선물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것이다.
이번 추석 연휴(9.17~23) 1주일동안은 4단계 지역도 3단계와 마찬가지로 예방접종 완료자를 포함해 8인까지 가정 내 모임이 허용된다고 한다.
하루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주택용 소방시설이 설치된 안전한 가정에서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는 날이 빨리 다가오기를 기대해본다.
영주소방서장 황태연
[크기변환]황태연 영주소방서장 (1).jpg
  ▲ [이전글] : (독자투고)‘진술조력인 제도 당신을 도와 드립니다.’
  ▼ [다음글] : 【독자투고】스토킹! 어쩌면 살인의 예비행위일지도 모릅니다.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봉...
【김천】청악(靑岳) 이홍화 ...
김천시 증산면 청암사, 설맞...
조재운 교수-경동나비엔, 저...
예천군, 2024년 세계양궁연맹...
예천군, 2023 사회안전지수‘...
봉화군, 설명절 맞아 노인복...
김천시, 상상 이상 시민 축제...
문경시 ,‘고향사랑기부제’...
김천시, 과수거점 도시로 가...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11,306 / Total. 126,271,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