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3월 26일()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행사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21-02-09 11:57 415 hits
(독자투고)코로나-19 시대의 이번 설은“안전(SAFE)”을 선물하세요.

민족 최대 명절 중 하나인 설이 다가오고 있다.

예년 같으면 가족 친지들이 모여 식사도 하고, 선물을 주고받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보냈겠지만, 요즘은‘코로나19’로 익숙해져버린 사회적 거리두기, 5인 이상 집합 금지 등으로 여느 설 때와는 다른 모습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만큼 요즘 일상은 야외가 아닌 실내 주거공간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나고, 이는 그만큼 화재가 발생했을 때 많은 인명피해를 야기할 확률이 높아진다는 것을 의미한다.

소방청 화재 통계 자료에 따르면 최근 8년간 전체 화재 중 주택화재 비중이 약 16.2%인 반면, 화재로 인한 사망자는 47%가 주택에서 발생했다.

또한 주택에서의 화재 발생원인 대부분이 부주의로 나타났다. 우리가 편하게 쉬어야할 공간이 아이러니하게도 가장 불안전한 장소가 돼 버린 것이다.

소방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하지 않아도 되는 단독·다가구 주택(아파트 및 기숙사 제외) 등과 같은 장소에 2012년 2월부터 “화재 예방, 소방시설·설치 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하면 소방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법률을 개정해 시행하고 있다.

또한 주택용 소방시설 의무설치 기준에 따르면 소화기,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모두 설치해야 하며, 소화기는 세대별 또는 층별로 각 1대 이상을 비치하고, 단독 경보형 감지기는 침실, 방 등 구획이 나눠진 공간마다 각 하나씩 설치해야 한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약 3만원 정도에 인터넷, 대형마트, 소방기구 판매점에서 쉽게 구매가 가능하다.

우리 가족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최소한의 투자라고 보면 전혀 큰 가격이라고 할 수는 없을 것이다.

그리고 단순히 법적인 의무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하는 것이 아니라 내 가정은 내가 지킨다는 생각으로 안전한 우리 집 만들기에 함께 노력해보자.

다가오는 설 연휴 고향에 계신 부모님 댁에 아직 주택용 소방시설이 없다면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통해 “안전”을 선물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것이다.

또한, 하루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온 가족이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는 날이 빨리 다가오기를 기대해본다.

영주소방서 명호119안전센터장 소방경 한광재
명호119안전센터장 소방경 한광재.jpg
  ▲ [이전글] : 【독자투고】지방자치법 개정, 新자치분권 기틀 마련
  ▼ [다음글] : 【독자투고】10승지 중 1승지 영주 명칭 퇴색되다.
 
한국농구발전연구소, 한기범...
김천시 농소면 도공촌 오남매...
영주署 현주건물방화 예비범...
2023 안동전국동호인테니스대...
2023 ITF 김천 국제 주니어 ...
김천시 「KB금융 코리아 스위...
제3회 김천포도배 전국 유소...
영양군-한전MCS(주) 영양지점...
영주署 치매노인 조기 발견에...
영양군 지역 내 소지역 건강...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20,219 / Total. 127,931,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