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9월 30일()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행사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20-09-01 10:48 661 hits
(독자투고)이제 무궁화의 꽃말은 청렴입니다.

청렴한 경찰! 청렴한 세상!

“청산은 나를 보고 말없이 살라하고, 창공도 나를 보고 티 없이 살라하네. 성냄도 벗어놓고 탐욕도 벗어놓고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가 가라하네”

영주경찰서에서 청렴도 향상을 위해 추진 중인 ‘청렴, 선인들로부터 배우다’의 내용 중 일부로, 고려 말 고승인 나옹선사(1320~1376)의 선시로 읽는 이들의 마음속에 한줄기 시원스러운 감로수처럼 와 닿는 청렴의 대명사 같은 시구다.

경찰청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청렴도 평가에서 3등급을 달성해 ‘18년도 대비하여 한 단계 상승했지만 국민들은 여전히 경찰 청렴도 인식에 대해 미흡하게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어 금년도에는 지휘부에서부터 분골쇄신(粉骨碎身)하는 마음으로 청렴도 향상 목표치까지 설정하는 등 청렴의식 함양을 위한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는 중이다

흔히 ‘청렴도 향상’ 하면 ‘공무원이 돈만 안 받으면 청렴한 것이다’라고 생각하기 쉬우나 이제는 국민들의 피부에 와 닿는 치안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때 실질적인 청렴도 향상이 가능할 것이다.

국민권익위원회에서도 지금은 돈만 안 받으면 되는 것이 아닌 투명성, 공정성, 책임성 등 업무 전반에 걸친 친절도를 평가하고 있고, 요즘 공직사회뿐 아니라 공공기관에서도 청렴도 향상을 제일 우선순위에 두고 청렴한 조직 분위기 조성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경찰청에서는 국민권익위원회 등 유관기관과 MOU를 체결하고 취약분야 제도개선과 청렴의식 교육, 홍보 강화와 외부인사가 포함된 청렴동아리를 조직하여 관서별로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다양하고 활발한 청렴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처럼 우리 경찰은 연초부터 조직내 부패, 비리근절을 위해 강도 높은 사정활동과 자정운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내부적으로 주요 비위행위가 현격히 감소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올렸으나 여전히 경찰의 청렴도는 국민들의 높은 기대 수준과 요구를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이는 극소수 경찰관의 부정으로 일으키는 파장이 12만 전체 경찰의 이미지를 부패집단이란 구렁텅이로 몰아넣어 국민들의 신뢰를 저하시키는 커다란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경찰 부패사건은 대부분 주요 언론의 첫 번째 단골메뉴로 등장한다.

이처럼 사회로부터 가장 많은 관심을 받는 것은 법을 집행하고 부정부패를 척결해야하는 경찰로 국민을 위한 법집행 최일선 기관으로 어느 공직자보다 가장 청렴성을 요구하기 때문일 것이다.

따라서 국민의 요구와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서는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청렴 문화를 조성하고 완벽한 신뢰 기반을 구축해 국민적 관심과 지지를 바래야 할 것이다.

이제 우리 경찰은 국민들의 높은 기대수준을 충족하기 위해 투명성, 공정성, 책임성, 친절을 최우선으로 하는 스스로 변화한 모습으로 청렴하고 깨끗한 경찰로 국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갈 때가 아닌가 싶다.

이제는 무궁화의 꽃말은 청렴이 돼야 할 것이다.

영주경찰서 청문감사관실 경위 임재경
영주서 부청문감사관 임재경.jpg
  ▲ [이전글] : 【독자투고】아동학대 예방에 관심을 갖자
  ▼ [다음글] : (독자투고)길은 잃더라도, 서로는 잃지 않도록
 
제11회 봉화송이 전국마라톤...
문경시, 제28회 문경대상 수...
영양군과 로타리 클럽 양수발...
‘2023 영주시원(ONE)한마당...
영주시, 2023년 치매극복 주...
영주시 풍기읍지역사회보장협...
국민건강보험공단 영주봉화지...
영양군 종합자원봉사센터, 추...
영양군, 연당마을 관광자원화...
K-water 경북지역협력단 영양...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26,848 / Total. 133,423,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