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1월 27일(금)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지역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20-06-25 10:19 753 hits
(독자투고)아직도 숙취운전하세요?

출근길 운전자를 대상으로 음주단속을 하다 보면 하나, 둘 우리의 생각보다 훨씬 많은 운전자들이 이른바 ‘숙취운전’으로 적발되곤 한다.

운전자들은 “전날에 마셨는데 무슨 감지가 되냐, 어이가 없다”고 말하거나, “어젯밤 술을 마시고 잤는데, 자고 일어났으니 괜찮을 텐데 어떻게 취소 수치가 나오느냐”라는 말을 당연한 듯 내뱉는다.

하지만, 술을 마시고 잠을 잤으니 출근길에 별일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운전대를 잡는 것 자체가 위험한 행위이다.

이른 아침 출근길에 숙취 상태로 음주운전을 하는 운전자들도 경찰관의 음주측정을 통해서 혈중알콜농도가 0.03% 이상의 수치가 나오면 음주운전으로 인정되어 운전면허 정지 또는 취소 등 행정처분을 비롯해 형사처벌까지 받을 수 있다.

잠자는 것과는 별개로 엄연한 음주운전자가 되는 것이다.

경찰청의 알코올 분해 소요시간 자료에 따르면 성인 남자(몸무게 70kg) 기준으로 소주 1병의 알코올 분해 시간은 약 4시간 6분, 생맥주 2000cc는 5시간 22분 가량의 시간이 걸린다.

또 같은 조건의 남자가 양주(45%) 4잔을 마시면 6시간 28분의 알코올 분해 시간이 걸린다. 물론, 성별, 몸무게 등 개인의 체질 등에 의해 알코올 해소 시간은 달라질 수 있다.

결론적으로 이러한 아침 음주운전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다음날 아침 출근을 해야 한다면 맛있는 술과 안주의 유혹에 빠져 늦은 밤까지 계속되는 음주를 스스로 자제할 수 있어야 한다.

또한 이른 술자리 시간이더라도 과음하지 않겠다는 의지가 필요할 것이다.

본의 아니게 과음을 했다거나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해 숙취가 심한 상태로 출근을 해야 한다면 당장은 불편하더라도 대중교통이나 카풀을 이용해 본인과 사랑하는 가족의 행복을 위해 안전하게 출근해야 한다.

음주운전은 내 가족만 아프게 하는 것이 아니라 애매모호한 시민들에게 까지 아픔을 주는 등 본인이 의식하지 못하는 사이에 사회악을 구성하는 행위가 된다는 점을 잊어서는 안 된다.

영주경찰서 부청문감사관 임 재경
영주서 부청문감사관 임재경.jpg
  ▲ [이전글] : (기사수첩)날짜 지난 보도자료 배포는 무용지물(사진)
  ▼ [다음글] : 【독자투고】사이버 범죄 피해 예방에 관심을 갖자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봉...
【김천】청악(靑岳) 이홍화 ...
김천시 증산면 청암사, 설맞...
조재운 교수-경동나비엔, 저...
예천군, 2024년 세계양궁연맹...
예천군, 2023 사회안전지수‘...
봉화군, 설명절 맞아 노인복...
김천시, 상상 이상 시민 축제...
문경시 ,‘고향사랑기부제’...
김천시, 과수거점 도시로 가...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2,300 / Total. 126,262,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