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3월 26일()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행사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18-06-26 17:15 1027 hits
【독자투고】 긴급신고는 ‘112’, 민원상담은 ‘110’

1년 중 112 신고건수가 가장 많은 달은 언제일까?

구미경찰서 관내 2017년 기준 시간대별 신고건수 처리현황에 따르면 계절상으로는 여름, 그것도 7월이 8319건으로 전체 신고건수 8만4568건 중 9.8%로 단연 1위를 차지하고 있다.

갑작스레 찾아온 불볕더위와 불쾌감에 시민들의 인내심도 바닥이 나는 모양이다.

그렇다면 위 전체 112 신고건수 중 소음불편 · 동물관련 · 기타 일반 상담민원 등 경찰관의 직접적 출동을 요하지 않는 ‘비출동신고’ 건수는 얼마나 될까? 1만2734건으로 전체 건수의 15%를 차지하고 있다.

주요 비출동 사례로는 각종 생활소음 및 공사소음으로 인한 신고, 동물 구호 및 동물소음신고, 출입문 개방요청, 쓰레기 무단 투기, 교통 위험성이 없는 도로 낙하물 처리 요청까지 다양하다.

위와 같은 수치들을 볼 때 마다 경찰관의 한 사람으로서 상반되는 두 마음이 든다.

첫째는 경찰이 정말 시민들 가까이에 있구나, 둘째는 신고단계에서부터 비출동 신고들을 거를 수 있다면 얼마나 효율적으로 위급한 신고자들을 도울 수 있을까.

경찰은 지난 2015년부터 ‘생활 법질서 확립 관련 112신고 경찰 대응 효율화 계획’을 수립, 긴박한 위험에 처한 국민에게 적시에 도움을 주기 위해 112신고 질서부터 바로잡기 위해 노력해 왔다.

이의 일환으로 ‘긴급신고는 112, 민원상담은 110’이라는 슬로건을 앞세워 국민들의 생명과 신체를 위협하는 긴박한 사안의 경우는 경찰(112)에, 단순 생활불편 신고 및 상담문의는 정부민원안내콜센터(110)로 신고토록 하는 올바른 신고문화 조성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요즘 청소년들이 많이 쓰는 말 중에 ‘케바케’란 말이 있다.

‘case by case, 경우에 따라 다르다’를 줄여 표현한 말이란다.

이제는 신고도 케바케, 올바른 신고문화야 말로 세계적 치안 일류의 첫 걸음일 것이다.

구미경찰서 도량지구대 경사 이경미
이경미사진.jpg
  ▲ [이전글] : 【독자투고】 휴가철 인터넷 사기 활개
  ▼ [다음글] : 【독자투고】 여름 물놀이 사고 안전수칙 준수로 예방하자
 
한국농구발전연구소, 한기범...
김천시 농소면 도공촌 오남매...
영주署 현주건물방화 예비범...
2023 안동전국동호인테니스대...
2023 ITF 김천 국제 주니어 ...
김천시 「KB금융 코리아 스위...
제3회 김천포도배 전국 유소...
영양군-한전MCS(주) 영양지점...
영주署 치매노인 조기 발견에...
영양군 지역 내 소지역 건강...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20,294 / Total. 127,931,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