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10월 1일()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행사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15-07-21 11:14 1049 hits
【독자투고】6․25전쟁 정전협정 및 유엔군 참전의 날의 의미

7월 27일은 6․25전쟁 정전협정 및 유엔군 참전의 날로 6․25전쟁에서 대한민국과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한 90만 국군과 195만 유엔군 참전용사, 그리고 정전협정 이후 북한의 도발을 봉쇄하고 우리의 안보를 굳건히 지켜낸 1,000만 제대군인과 350만 주한미군 근무장병 등의 희생과 공헌에 감사하는 날이다.

대한민국은 1953년 7월 27일 정전협정과 함께 한․미상호방위조약에 기초한 한․미군사동맹을 통하여 지난 60여 년 간 평화를 유지하고 기적의 경제발전을 이루어 냈다.

정전협정 이후 혈맹으로 맺어진 미국 등 참전 21개국과의 지속적인 우호관계는 종전이 아닌 정전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대한민국의 안정과 평화를 보장하여 외국자본이 안심하고 투자할 수 있는 사회여건을 만들었으며, 국방비 절감과 북한대비 짧은 군복무 기간에 따른 인적․물적 투자는 경제발전의 속도를 더욱 높여왔다.

정부는 이와 같은 유엔참전국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기 위해 지난 2013년 ‘유엔군 참전의 날’을 정부기념일로 지정하였고, ‘명예로운 보훈’ 5개년 계획에 ‘유엔참전국과의 보훈외교 강화’를 핵심과제로 채택하여 정부기념행사를 비롯하여 청소년 평화캠프, 유엔군 참전용사 및 후손 재방한 사업, 참전국 현지 위로행사, 유엔 참전군 호국영웅 ‘무공훈장’ 수여 등 범정부적이고 국제적인 기념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또한, 해외 의료봉사와 기술교육을 통해 우리의 발전경험을 전하고, 레바논, 아프가니스탄, 남수단을 비롯한 세계 여러 지역에 PKO부대를 파병하여 세계평화 유지에도 앞장서고 있다.

이러한 일련의 사업들은 ‘보훈외교’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통해 대한민국의 국제적 신뢰를 구축하고 세계 속의 대한민국이 될 수 있는 기반을 튼튼히 다져 주었다.

그러나 앞서 언급한 성과와 함께 우리들이 반드시 주지해야 할 점이 있다. 얼마 전 개봉한 영화 ‘연평해전’에 대한 국민들의 뜨거운 관심처럼, 대한민국은 아직도 세계 유일의 분단국이며, 전쟁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는 사실이다.

지난 60여 년 간 북한의 무력도발과 함께 한반도에는 언제 깨질지 모르는 불안한 평화가 유지되어 왔으며, 세계 최장의 휴전기간이 이어지고 있다.

이제 우리는 이러한 과거 북한과의 군사적 대결을 비롯한 국내․외 이념 갈등을 극복하고, 국민의 하나 된 마음으로 새로운 통일 대한민국을 위한 힘찬 발걸음을 내디뎌야 한다.

먼저, 국내 이념갈등 극복을 위해 전 국민이 국가안보상황에 대비하여 나라를 지키려는 ‘호국정신’을 함양해야 한다. ‘호국정신’의 기본개념을 초․중․고, 대학 등 학교 교육에서 가르치고, 성인이 되면 예비군훈련, 민방위훈련, 직장교육 등을 통해 남북 이념대결에 따른 다양한 안보상황을 사실적으로 인식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또한 언론․방송, 문화, 예술 등을 통해 호국정신을 함양할 수 있도록 정부가 그 역할을 해야 하며 이를 위한 관련 예산이 뒷받침 되어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한․미군사동맹을 통한 확고한 전쟁 억지력과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공조로 북한의 도발위협을 사전에 차단하고, 북한이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 나와 통일의 길을 함께 열어갈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야 할 것이다.

6․25전쟁 정전협정 및 유엔군 참전의 날의 진정한 의미는 대한민국이 ‘호국정신’을 통해 국민의 하나 된 마음으로 분단의 현실을 극복하고, 한반도 전역의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했을 때 실현 될 수 있다. 그리고 그것이 국군 및 유엔군 참전용사의 희생에 대해 진정으로 보답하는 길일 것이다.
안동보훈지청장 최광윤
0721 안동보훈지청장 최광윤.jpg
  ▲ [이전글] : 【독자투고】휴가철 꼭 알아 두어야 할 교통규제 길라잡이
  ▼ [다음글] : 교통조사예약시스템 제도를 아시나요?
 
제11회 봉화송이 전국마라톤...
문경시, 제28회 문경대상 수...
영양군과 로타리 클럽 양수발...
‘2023 영주시원(ONE)한마당...
영주시, 2023년 치매극복 주...
영주시 풍기읍지역사회보장협...
국민건강보험공단 영주봉화지...
영양군 종합자원봉사센터, 추...
K-water 경북지역협력단 영양...
영양군, 연당마을 관광자원화...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28,563 / Total. 133,454,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