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23년 10월 1일()  
   
 
 
  정치/경제|전국뉴스|공지사항|인물동정|인사|금주농사|생활상식|사진작가코너|행사소식|주간문화|독자투고
 
 
영남타임즈 처음 >독자투고  
 
글 내용 상세보기
영남타임즈 2015-07-17 09:49 1029 hits
【독자투고】어린이 통학버스로부터 교통사고 예방을..

어린이 통학버스 교통사고로부터 어린이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금년 1월 29일부터 어린이 통학버스 신고를 의무화하는 등 도로교통법이 개정됐다.

아무리 법제도가 훌륭하다고 한들 이를 지키고 어린이를 보호해야 할 통학버스 운영자, 운전자 및 동승 보호자가 마땅히 지켜야 할 안전의무를 도외시 한다면 어린이들의 안전은 지켜낼 수 없을 것이다.

통학버스 운영자는 적법한 구조변경을 거쳐 관할 경찰서로 신고를 완료하고 신규 또는 정기 안전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운전자는 어린이가 통학버스를 탈 때에는 모든 어린이가 안전띠를 매었음을 확인 한 후 출발, 내릴 때에는 보도나 길가장자리 구역 등 자동차로부터 안전한 장소에 도착한 것을 확인해야 하며, 동승 보호자가 없는 경우 직접 내려서 어린이가 안전하게 승하차 하는 것을 확인해야 한다.

특히, 키가 작은 어린이가 차량 전 후방에 언제든지 나타날 수 있다는 점을 유념해 차량 출발 전에는 항상 광각 후사경 등을 통해 전후방의 안전 상태를 반드시 확인해야 할 것이다.

통학버스에 동승하는 보호자는 어린이가 승차하자마자 즉시 안전띠를 매도록 하며 차량이 운행 중일 때에도 어린이가 자리에 앉아서 안전띠를 착용하고 있는지 여부를 반복해 확인할 필요가 있다.

어린이가 하차할 때에는 차량이 안전하게 정차한 상태에서 안전띠를 풀어줘야 한다.

또한 차에서 내려 부모에게 인계하는 등 어린이가 안전하게 승하차하는 것을 확인해야 할 것이다.

경찰에서는 6개월간의 계도기간을 거쳐 오는 29일부터 통학버스 미신고, 승하차 확인의무 불이행, 보호자 미탑승 등 위반행위에 대해 강력한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단지 단속을 피하기 위함이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내 아이를 지키고 미래를 이끌어갈 우리 사회의 어린이를 보호해야 하는 어른으로서의 책임을 다 한다는 마음을 가져야 하겠다.
크기변환_한지철.jpg
  ▲ [이전글] : 교통조사예약시스템 제도를 아시나요?
  ▼ [다음글] : 【독자투고】관공서 주취소란 근절로, 소중한 경찰력 확보
 
제11회 봉화송이 전국마라톤...
문경시, 제28회 문경대상 수...
영양군과 로타리 클럽 양수발...
‘2023 영주시원(ONE)한마당...
영주시, 2023년 치매극복 주...
영주시 풍기읍지역사회보장협...
국민건강보험공단 영주봉화지...
영양군 종합자원봉사센터, 추...
K-water 경북지역협력단 영양...
영양군, 연당마을 관광자원화...
진행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사이트맵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광고안내/문의 | 기사제보 | 취재신청 | 기사검색 | 게시판 | 후원하기
경상북도 영주시 선비로 96, 307호(휴천동, 미도주택) |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054-636-0022 / 010-3522-7000 |사업자등록번호:512-06-80023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발행, 편집인:(대표이사) 배순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배순경 | 메일:dcht7000@naver.com
부가통신사업자 신고번호:경북제1881호 | 정기간행물사업자등록번호:경북아00057(등록일 2007.12.12)
COPYRIGHT(c) 영남타임즈 ALL RIGHT RESERVED.
Today. 28,568 / Total. 133,454,951